일요일, 4월 21, 2024

비염 코피, 왜 평소보다 더 자주 날까?

염은 삶의 질을 떨어뜨리는 대표적인 질환이다. 특히 국민 3명 중 1명이 알레르기 비염을 앓고 있을 정도로 매우 흔하며, 단순히 호흡만 불편하게 만드는 것이 아니라 재채기, 가려움, 후각 마비 등의 증상을 동반하고 잦은 코피까지 유발할 수 있어 코에게는 공포의 대상이다.

비염이 있으면 왜 코피가 자주 날까?

비염과 코피 – 코는 하루에 1.5L의 살균 효소가 있는 콧물을 분비한다. 그런데 비염으로 코에 염증이 발생하면 점막이 붓고 건조한 상태가 되면서, 마치 입술이 건조하면 갈라져 피가 나는 것처럼 완충제 역할을 하는 콧물이 없어져 코를 풀거나 후비는 행위만으로 코피가 쉽게 터지게 된다. 봄과 가을에 유독 자주 코피가 나는 것도  알레르기 비염이나 만성비염에 의한 점막의 약화가 주된 요인이다. 그리고 알레르기 비염은 원인 물질을 제거하지 않는 이상 계속 나타나며, 이를 제때 치료하지 않으면 만성 비염으로 발전하게 되고, 심하면 후각 능력을 상실하게 된다.

local_hospital닥터Tip : 코를 건강하게 유지하려면 이를 닦는 것처럼 코도 씻어주는 것이 좋다. 단, 코 세척은 수돗물이나 소금물이 아닌 약국에서 판매하고 있는 체액과 같은 농도인 식염수(보존제X)와 전용 용기를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인기 연관글
일간 조회수
주간 베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