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1월 29, 2023

출산 후 머리빠짐, 왜 심해질까?

산 후 머리빠짐은 많은 산모들이 공통적으로 경험하는 증상이다. 평소 두피와 모발이 건강했던 사람도 출산을 하면 하루 100개 이상 모발이 탈락되는 것을 피할 수 없는 다. 사실 매우 자연스러운 현상임에도 불구하고 탈모라고 생각하고 스트레스를 받는 경우가 많은 데, 원인을 알면 크게 걱정스러운 상황은 아니다.

Spoiler

출산 후 탈모, 왜 심해질까?

local_hospital닥터Tip : 출산 후 머리가 빠지는 이유는 호르몬 때문이다. 여성이 임신을 하면 출산에 적합한 몸이 되도록 여성호르몬인 프로게스테론인 다량으로 분비된다. 이 호르몬은 모발 성장주기의 마지막 단계인 휴지기를 연장시켜 머리카락이 두피에서 탈락되는 것을 출산 전까지 유예시킨 후 출산을 하면 호르몬이 원래 상태로 바뀌면서 10개월 동안 빠져야 했던 모발이 한꺼번에 탈락된다. 단기간에 많이 빠져서 탈모로 생각될 수 있으나 휴지기의 모발이 모두 빠지면 다시 원래의 모주기로 돌아온다.

보통 산후 탈모는 프로게스테론이 완전히 떨어지는 출산 후 1~2월이 지나고 시작되면 약 4~5개월간 지속된다. 보통 6개월이 지나면 정상적인 상태로 변한다. 다만, 산후조리 시기에 육아로 인한 수면 부족, 과도한 다이어트, 불균형한 식단 등의 잘못된 행동을 취하면 증상이 악화된다.

인기 연관글
일간 조회수
주간 베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