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2월 9, 2023

폐경 평균나이, 빠르면 위험한 이유는?

자에게 생리는 숙명과 같다. 세상의 모든 여성은 1달에 1번, 3~7일을 생리로 보낸다. 평생 350~400번에 생리를 하며 이때 사용되는 생리대만 1만개가 넘고, 총시간은 10년에 달하며 페경이 되기 전까지 생리전증후군과 생리통에서 벗어날 수 없다. 한국 여성의 평균 폐경 나이는 다음과 같다.

Spoiler

local_hospital한국인은 45~50세 사이에 폐경 / 너무 이르거나 늦어도 문제 – 폐경은 여성호르몬의 감소로 자궁의 기능이 완전히 소실되는 것을 말한다. 여성의 건강을 수호하는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은 25~30세까지 최고점을 찍었다가 30대 중반부터 본격적으로 감소하여 50대 초반까지 35%가 감소한다. 보통 이 시기에 폐경이 발생하며 나이로 살펴보면 45~50세 사이이다. 폐경은 적당한 나이에 오는 것이 가장 좋다. 그 이유는 너무 이르면 심장병과 골다공증의 위험이 대폭 상승하고 너무 늦으면 유방암 발병율이 높아지기 때문이다.

font_download폐경에 관한 사실들 : 소득이 낮고 저체중이며 흡연을 하는 사람일수록 폐경이 빠른 것으로 분석되었다. 한국 여성의 폐경 나이는 갈수록 짧아지고 있다. 조기폐경(premature ovarian failure)은 40세 이전에 생리가 끝나는 것을 말한다.

인기 연관글
일간 조회수
주간 베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