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일, 2월 1, 2023

냉 나오는 시기, 언제 많이 나올까?

에 관한 지식은 질과 자궁을 건강을 지키는 지름길이다. 알면 이해할 수 있고, 이해하면 대처할 수 있다. 냉의 여자의 몸에서 나오지만, 알아야 하는 대상은 남녀 모두이다. 여자는 당연하고 남자는 마땅하다. 단순히 불괘하고 찝찝한 분비물로 인식하고 피하는 행위는 옳지 못한 행동이다.

Spoiler

냉 나오는 시기는 언제일까?

local_hospital닥터Tip : 냉은 배란 전후로 에스트로겐 분비가 증가하면서 자궁내 점액이 많아져 질을 통해 배출이 되고, 질과 자궁에 문제가 없으면 생리 후 배출량이 줄어든다. 보통 이때 나오는 냉은 맑고 끈적한 형태가 특징이다. 냉은 질의 건강을 나타내는 척도로 색깔과 냄새로 질의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여자에게 감기와 같은 질염이 있으면 흰냉(칸디다성)과 노란냉(트리코모나스)이 나올 수 있고, 자주 경험하는 갈색냉은 임신(생리 전), 근종, 부정출혈(생리 후), 스트레스, 체중 변화, 수면 부족, 과도한 피도 등으로 나올 수 있다.

냉이 나오는 것은 지극히 정상이며 일상적으로 분비되는 액체이다. 간혹 관계 시 나오는 액체와 혼동하는 경우가 있는 데, 원인과 위치가 전혀 다르다. 다만,  냉의 양이 갑자기 급증했다면 질과 자궁에 문제가 있을 확률이 높으니 산부인과를 방문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인기 연관글
일간 조회수
주간 베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