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2월 9, 2023

무릎 연골 손상, 왜 통증이 늦게 올까?

체의 모든 부위는 사용 빈도에 따라서 기술적 능력을 발달과 마찰에 의한 마모가 동시에 발생한다. 문제는 마모가 시작되면 통증을 동반한다는 것이다. 대표적인 부위로 연골이 있다. 마모가 가장 빠르게 일어나는 연골은 신체의 모든 움직임을 관리하는 관절에 꼭 필요한 조직으로 1일 사용 횟수가 가장 많다. 특히 무릎은 연골 중에서도 1등이다.

Spoiler

무릎 연골 손상

local_hospital연골의 손상
연골은 신경과 감각이 없는 조직 / 통증이 있으면 이미 손상된 상태 – 관절염에서 오는 통증은 연골에 의한 것이 아니다. 연골은 관절의 움직임을 원활하게 하고 충격을 흡수하는 매우 중요한 기능을 담당하고 있지만 특이하게 신경과 감각이 없는 조직이다. 느낄 수 없기에 연골이 찢어졌다고 해서 연골로 인한 통증은 발생하지 않는다. 대신에 찢어진 사이로 뼈가 노출되어 뼈의 마찰과 염증이 생성되면 시리고 저린 통증을 느끼게 된다. 따라서 관절염이 있다는 것은 이미 무릎 연골이 많이 손상된 상태라는 것과 같다.

font_download닥터Tip : 무릎 관절염은 남성보다 여성의 발병율이 3배 더 높다. 이는 태생적으로 여성의 무릎 관절이 작고 관절을 지탱하는 허벅지 근육도 적으며, 무릎을 쓰는 가사 노동을 많이 하고 폐경 이후 급격한 호르몬 감소로 골밀도 저하가 일어나기 때문이다.

인기 연관글
일간 조회수
주간 베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