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2월 9, 2023

배꼽 때 제거, 세게 후벼도 될까?

꼽은 발가락만큼 때의 공격에 취약하다. 구조적으로 안쪽으로 함몰되어 있고 주름이 많아서 통발처럼 진입을 쉬우나 퇴각이 어려운 형태이다. 고인물이 썩는 것은 절대불변의 진리이다. 배꼽이라도 예외일 수 없다. 이물질에 침범 당한 배꼽은 썩은 내를 유발한다. 특히 한동안 방치된 배꼽에 손가락을 넣고 살짝만 후벼도 금세 때가 밀려 나온다. 이때 나오는 때는 귀지보다 좀 더 밀도감이 있고 색이 검으며 수분감을 지니고 있다. 이를 슬쩍 코에 대보면 정신이 아찔한 정도의 아주 고약한 냄새가 난다.

배꼽 때 제거, 세게 후벼도 될까?

looks_one배꼽 때 꼭 제거해야 할까? – 배꼽 때는 몸에서 떨어져 나온 각질이 땀과 유분 그리고 옷에서 나온 섬유가 엉겨서 굳어져서 생성된다. 매일 샤워를 해도 구조적으로 덜 씻기는 부위여서 방치하면 눈에 보일 정도로 검은 때가 축적되며, 이로 인해 세균이 번식하면서 굉장히 심한 악취가 발생한다. 이 악취는 귀 뒤 냄새보다 더 악질적이다.

looks_two배꼽을 파면 복막염에 걸릴까? – 배는 피부, 지방층, 근육, 복막으로 돼 있는데 배꼽과 그 주변은 이 구조가 상대적으로 얇은 편이다. 이에 배꼽을 과도하게 후비거나 계속 만지면 다른 부위보다 더 쉽게 통증을 느끼게 된다. 그러나 때를 제거하기 위해 배꼽을 조금 강하게 후볐다고 해서 복막염이 생기지는 않는다. 복막염은 어떤 원인으로 인해 무균 상태의 복막강 내로 세균이 침입하여 복막에 염증이 발생한 것을 말하는데, 복막은 단단한 근막에 덮여 있어 단순히 배꼽을 후비는 행위만으로 손상을 입는 경우는 없다. 단, 피부가 약해서 손으로 파면 손톱에 의해 상처는 생길 수 있으니 조심해야 한다.

local_hospital닥터Tip : 배꼽을 청결하게 관리하는 가장 중요한 습관은 땀을 흘린 날은 무조건 배꼽을 꼼꼼하게 씻는 것이다. 이때 제대로 씻어내지 않으면 이물질이 쌓여 금세 때가 생성된다. 이미 생성된 때를 제거하는 방법은 손으로 파는 것보다 우선 바셀린을 발라서 때를 불린 후 면봉에 살살 문질러 제거하는 것이 아프지도 않고 효과도 좋다.

[/su_spoiler]
인기 연관글
일간 조회수
주간 베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