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1월 29, 2023

입가 버짐, 식습관이 이유일까?

짐은 어렸을 때 누구나 한 번쯤 경험하는 피부 질환이다. 미관상의 불편함을 제외하고 통증이 없으며 시간이 지나면 자연적으로 치유되는 경우가 많아서 심각하게 생각하지 않는 경우가 대다수이다. 그러나, 버짐은 피부의 건강 척도이다. 식습관이 나쁘고 위생 상태가 나쁘다는 의미로 차후 발생할 여러 피부질환의 경고성 메시지가 될 수 있다. 따라서 환절기 시기에 버짐이 불청객처럼 주기적으로 방문한다면 현재 잘못된 습관이 있는지 확인할 필요가 있다.

Spoiler

입가 버짐, 생기는 이유는?

local_hospital닥터Tip : 버짐은 면역성 질환인 건선이 아니다. 다양한 곰팡이에 의한 감염 질환으로 입가 주변에 동전 크기 정도로 하얀 분가루를 바른 듯한 모양이 대표적인 증상이다. 이 모양은 주변 피부와 경계가 명확하다. 아토피와 달리 가려운 증상이 없고 긁으면 비듬처럼 가루가 떨어진다. 보통 영양 상태가 부실하거나 강한 햇빛에 노출 후 피부를 건조한 상태로 방치했을 때 발병율이 상승하고, 면역력이 약한 어린이와 젊은 여성에게 나타난다. 주로 입가에 발생하는 이유는 피부층이 얇아서 쉽게 건조한 상태가 되기 때문이다.

입가 버짐을 예방하는 방법은 세안은 반드시 이중으로 꼼꼼하게 하고, 씻은 후 자신의 피부에 맞는 보습제를 빠짐없이 발라주며 하루에 2리터 이상 수분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다. 또한 편식을 피하고 필수 영양소가 고루 갖춘 식단으로 식사를 하는 것도 중요하다.

인기 연관글
일간 조회수
주간 베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