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 2월 6, 2023

경추 흉추 요추, 부위별 특징과 역할은?

추는 우리 몸을 지탱하는 기둥이다. 이 기둥은 많은 뼈로 구성되어 있으며, 역할에 따라서 부르는 명칭(경추•흉추•요추•천추•미추)이 각기 다르다. 뼈 사이에는 원반 모양의 말랑말랑한 수핵과 수핵을 감싸는 섬유륜이 있는데, 척추를 움직일 때마다 스피링 역할을 담당하는 추간판이다. 이 추간판이 찢어지거나 튀어나와서 신경을 압박하면 디스크이고, 척추 가운데 파이프 모양의 척추관이 좁아지면 협착증이다.

Spoiler

looks_one경추 – 머리를 받치는 역할을 하는 목뼈로 총 7개로 구성되어 있다. 그리스 신화에서 지구를 받치고 있는 아틀라스와 비슷하다고 하여 아틀라스로 불린다. 척추 부위 중에서 가장 운동량이 많은 부위로 굴곡, 신전, 측굴, 회전 운동이 가능하다.

looks_two흉추 – 늑골에 의하여 흉골과 연결되어 있는 총 12개의 뼈이다. 흉곽 내부의 폐•심장•위•간 등의 장기를 보호하고 호흡을 용이하게 역할을 담당한다. 단, 경추와 달리 운동이 거의 없는 관계로 질환이 적은 편이다.

looks_3요추 – 허리의 핵심 부위로 5개의 뼈로 이루어져 있다. 상체와 하체를 연결하는 핵심 역할을 담당한다. 다른 척추에 비하여 크고 두껍지만 가장 많이 다치는 부위이자 추간판탈출증의 90% 이상 발생하며 척추 질환의 온상이 되는 곳이다. 경추에 비하여 운동 범위가 작으며 강한 근육이 부착되어 많은 힘을 낼 수 있다.

local_hospital닥터Tip : 척추는 모두 33개의 뼈로 구성되어 있고 수많은 인대가 주변의 근육을 뼈와 연결하여 기능이 유지되도록 한다. 옆에서 보면 완만한 s자 모양을 하고 있으며 혈관과 신경이 많이 분포되어 있다. 따라서 장기간 잘못된 자세로 생활하면 신경이 눌려 틍증과 마비 증상이 오게 된다.

인기 연관글
일간 조회수
주간 베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