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 12월 4, 2023

습진 전염, 만지면 옮을까?

진은 피부에 걸리는 독감이다. 악질적인 면이 있어 무좀처럼 한번 걸리면 잘 낫지 않는다. 특히 피부 어디든 생길 수 있고 간지러움을 유발하여 사람을 못살게 괴롭힌다. 특히 눈에 보이는 곳에 습진이 있으면 각질과 물집 때문에 전염에 대한 타인의 불편한 시선까지 받아야 한다. 그러나, 이 시선의 근거인 전염에 관한 부분은 따져볼 필요가 있다.

Spoiler

습진 전염, 만지면 옮을까?

local_hospital닥터Tip : 습진은 가려움증•물집•홍반•부종•각질 등의 증상을 보이는 여러 가지 피부 질환을 통칭하여 일컫는 말이다. 대부분의 습진에 대해서는 아직 원인이 명확하지 않다. 다만, 임상적으로 습진에서 공통적으로 관찰되는 염증성 반응은 유전적 요인•외부 환경의 요인이 작용하여 피부의 각질형성세포와 면역세포인 T 세포의 상호작용에 의해 유발되는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전염성의 경우 습진의 종류에 따라서 다른 데, 대부분의 습진은 내인성•외인성 요인에 의하므로 전염력을 가지고 있지 않다. 단, 2차(진물딱지 등은 세균 침투를 촉진) 감염으로 인한 전염은 가능하다. 어린이의 경우 농가진과 같은 피부감염이 나타날 수 있다.

습진은 자연적으로 호전되는 경우가 드물고, 방치하면 색소 침착과 피부 주름 등의 흔적이 심하게 남는 부작용이 나타난다. 따라서 습진이 발생하면 정확한 진단을 통해 종류(접촉성, 아토피, 건성)를 우선적으로 파악하고 악화인자를 찾아내서 철저하게 관리를 해야 한다.

인기 연관글
일간 조회수
주간 베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