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 C
Seoul
월요일, 5월 27, 2024

임산부 가슴답답, 왜 ‘헉’ 막힐까?

슴에 돌덩이를 올린 것처럼 답답한 무게감과 싸한 통증이 나타나는 것은 다수의 임산부들이  임신 기간 내내 겪는 증상이다. 이 증상의 형태는 대동소이하여 임산부끼리 이야기를 하면 서로 공감하는 부분이 많다. 사실 원인이 명확한 편이여서 몸은 힘들지만 심리적으로 불안감을 느낄 필요는 없다. 단, 답답함의 이유는 서로 다를 수 있다.

looks_one – 태아에게 혈액이 몰려서 임산부에게 필요한 산소가 부족했을 때와 태아가 성장하면서 폐를 압박했을 때 발생한다. 특히 힘이 많이 드는 활동을 하거나 수면 시 똑바로 눕는 습관이 있으면 더 심하게 나타날 수 있다.

looks_two식도 – 임산부는 호르몬의 변화로 인하여 음식물의 역류를 막는 하부식도 괄약근이 느슨해져 역류성식도염이 발생할 확류이 높아진다. 이 질환이 생기면 가슴이 답답하고 속이 쓰리며 윗배에 통증이 나타난다.

looks_3 –  태아가 자라면서 위를 압박하여 조금만 과하게 먹어면 소화불량이 발생하고 이로 인하여 가슴이 꽉 막힌 것처럼 답답할 수 있다.

looks_4공황 – 급격한 신체적 변화로 감정기복이 심해지고 예민한 상태가 되어 평소 건강했던 여성이라도 임신을 하면 순간적으로 심한 불안감에 휩싸여 공황장애가 발생할 수 있다. 이때 숨이 가쁘고 가슴이 답답한 증상이 발생한다.

결론적으로 임신을 하면 가슴이 답답한 증상을 피할 수 없다. 신체의 급격한 변화로 인해 발생하기에 각 요인마다 적절하게 대처하는 것이 답이다. 이에 적합한 답은 과한 활동과 스트레스를 피하고, 기름지고 자극적인 음식을 줄이고 가급적 조금씩 자주 섭취하며 유산소 운동을 해주는 것이다.

인기 연관글
일간 조회수
주간 베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