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1월 29, 2023

막달 태동, 줄어도 괜찮을까?

local_hospital막달 태동, 줄어도 괜찮을까? – 출산이 임박한 시기인 임신 10개월, 즉 36주에 접어들면 왕성했던 태동도 점차 줄어든다. 단순하게 생각하면 태아가 점점 성장하기에 후기로 갈수록 태동도 횟수와 강도가 더 늘어나야 할 것 같지만 실제로는 반대이다.

Spoiler

이는 막달에는 태아의 몸집이 커지지만 양수는 줄어서 움직일 수 있는 공간적 여유가 없고  때문이다. 따라서 태동이 줄어드는 것은 자연스러운 현상으로 너무 심각하게 받아들일 필요는 없다. 그러나 전날과 비교해서 태동이 너무 급격한 수준으로 줄면 태아가 위험한 상태일 수 있고, 특히 배가 딱딱하게 경직되는 현상까지 동반하면 즉시 산부인과를 가서 정밀 진단을 받아야 한다.

settings_applications결론 : 막달에는 태아의 성장으로 인한 자궁의 물리적 공간의 협소로 태동이 자연스럽게 감소하고 강도도 강하지 않다. 다만, 전날과 차이가 너무 심하면 태아에게 문제가 생겼을 가능성이 있으니 병원을 방문하는 것이 안전하다.

인기 연관글
일간 조회수
주간 베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최신